Geocaching/Seek_Hide2010.11.27 18:18
미국 뉴햄프셔주에 위치한 Nashua에 출장을 갈일이 있어서 몇개 찾게 되었습니다. Nashua는 보스톤에서 북서쪽으로 약 1시간을 가면 되는 작은 도시 입니다. 하지만 역시나 미국이다 보니 캐시간의 거리도 길고 차량이 없으면 거의 이동이 힘든것이 문제입니다.


호텔에서본 Nashua 외곽의 모습


가을이라 Nashua의 단풍도 멋있습니다.


첫번째로 찾아나선 캐시...
Seven Dwarfs- Grumpy
주차장 외곽에 자동차키 보관함을 캐시 컨테이너로 삼아서 기둥밑에 붙여 놓았습니다. 노출이 좀 되어 있지만 주차장 외곽이라서 머글이 보기에는 쉽지 않을 것이라 보였습니다. 일단 가볍게 하나 찾고...

날씨는 춥고 다음 캐시는 너무 멀어서 포기한뒤에 나중에 보스톤 외곽의 프리미엄 아웃렛을 방문 했습니다. 오전까지는 사람들이 별로 없었으나 오후부터는 사람들로 붐비는데 알고 봤더니 추수감사전 직전이라 사람들이 크게 몰리더군요




가장 인기 있는 곳은 코치 매장입니다. 들어가기 전에도 줄을 서고 들어가서 계산을 살때도 줄을서야 하는 그야말로 아웃렛 매장의 최고 인기코너입니다.


일단 신발 하나를 사고서 가벼운 발걸음으로 캐시를 찾아 나섭니다. 데이타 통신을 할수가 없어서 주변 캐시를 찾을수  없었으나 소니매장이 WIFI가 가능해서 일단 주변의 캐시 좌표를 얻고는 GPS에 좌표를 넣어서 찾기 시작했습니다.


캐시는 아웃렛 매장 바로 바깥의 가드레일속에 자석으로 붙여 놓았습니다. 작은 캔디를 넣을수 있는 캐시 컨테이너도 찾기는 쉬웠지만 안쪽에 있어서 웬만해서는 머글되지 않을거 같습니다.

Cooling My Heels #5


두번째 캐시는 아웃렛매장의 북쪽 경계선 지점인줄 알고 따라 갔으나 의외로 약간 위쪽에 위치 했습니다.
Cooling My Heels #5


쉽게 나무에 걸려있는 캐시를 찾았네요... 정성스럽게 매달려 있는 캐시를 보니 반가왔습니다.


안쪽에는 방수가 잘 되도록 비밀로 로그시트를 덮어 놓았습니다.


이쁜 태극기 코인을 안에 넣어주었습니다.

벌써 다른 캐셔에 의해서 이동을 하고 있네요... 비록 많이 찾지는 못했지만 좀 딱딱하고 지루할수 있는 출장길에 나름 재미있고 의미있는 시간을 보냈습니다.

덕분에 미국에서도 여러중의 캐시를 찾을수 있었는데요...뉴햄프셔, 메사추세츠, 뉴욕, 텍사스 벌써 5개주의 캐시를 찾았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ugandajo
여행_맛집2010.05.13 00:13

작년에 미국에 간다고 했더니 다들 첼시 프리미엄 아웃렛에 가서 가방하나 사달라고 하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평생 이랜드 계열의 아웃렛은 알아도 처음 듣는 것이라서 몰랐는데 가보니 대충 아~~ 이런것이구나 하고 알았습니다. 나중에 시간이 되면 오스틴과 우드베리의 아웃렛 사진도 올려드리겠습니다.

미국 프리미엄 아웃렛

토요일 길이 막힐것을 생각해서 아예 늦게 출발을 했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좀 막히네요... 동서울에서 한시간 조금더 걸린거 같습니다.

매장입구

미국 주요도시의 아웃렛 매장들... 작년에 알던것보다 더 많아 진것을 보니 비지니스가 잘 되나 봅니다.

한국 일본의 매장도 보이네요


입구에 들어서면 매장별로 어디있는지 알려주는 상황판이 있습니다. 관심있는 브랜드가 있다면 여기서 찾아보세요...


회사 1층에 있는 사까나야가 여기도 있네요


좀 이국적인 풍경이죠 ?

토요일 늦은 시간이라 약간은 한산 합니다. 참고로 매장은 밤 9시까지 영업을 합니다.


코치... 90년대 이스트팩만큼이나 유명해진 국민 가방이죠...



미국에서 사올때는 USD 280 정도 했던거 같은데 여기는 좀 쎄군요...



가방... 


인기가 많다는 폴로매장




매장 중앙의 분수대... 쇼핑으로 지친 아이들과 남편들의 휴식처가 되었습니다.


분수대에서 찰칵...


밤에는 조명이 있어서 더욱 멋있네요


분수대는 뛰어다니라고 만든게 아닌데... 흑...


함박스테이크 


맛있게 먹는 은찬


맛있게 먹는 은호


저녁풍경

주차장 간판인데 멋있네요... 저기 뒤에 작은 지오캐시를 하나 숨겼습니다.


좌표를 공개하니 궁금하신분들은 가셔서 찾아보세요...

여주프리미엄아웃렛 지오캐시 페이지

개인적인 소감은 사이즈로 볼때는 오스틴의 아웃렛보다는 좋고 우드베리 보다는 작았습니다. 분위기는 여주가 좋은거 같구요...


중산층을 위한 명품 매장 ?

프리미엄 아웃렛은 중산층을 타겟으로 한 명품 아웃렛 입니다. 국민 소득이 늘어나면서 양극화도 일어나지만 계층간이 소비 행동에 맞춘 비지니스가 자리잡는거 같습니다. 명품을 백화점에서 신상으로 사는 고객과 시간이 좀 걸리지만 저렴하게 아울렛에서 사는 고객 등으로 나누어지고 있는 것이지요... 나이로 보면 30~40대의 직장인 중산층이며 주로 수도권에서 살로 비싼 명품을 다는 못사지만 한두개정도는 가질수 있는 군이 되겠군요... 크리미널 마인드를 자주 봐서 그런가 프로파일링 같습니다. ㅎㅎ


타겟고객군 설정

자영업을 하시는 나이드신 분들을 보면 좀 답답한게 기초 조사나 타겟고객군도 없이 그냥 다른사람이 하는거 보니까 잘되서... 요즘 유행이니까... 쉽게 할수 있어서... 지나다니는 사람들이 많아서...등등 객관적이고 분명치 못한 정보로 큰 돈을 투자하시는 경우를 많이 봅니다. 안되면 왜 안되는지 되면 왜 되는지에 대한 명확한 정보와 비지니스 기준이 없습니다. 쓰고보니 우리 보모님이 그러셨네요... T.T


목표 또는 타겟 고객이 무엇인지 아는것... 그것이 비지니스의 첫걸음 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ugandaj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