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요즘 빅데이터 이야기가 넘쳐나고 있는데 영화 속에서 빅데이타와 비슷한 이야기가 뭘까 생각해보니 어린 시절(?)보았던 트위스터라는 영화가 생각이 났습니다. 다른 거는 다 기억이 안 나도 마지막 장면쯤에 주인공이 토네이도를 분석하기 위해 필사적으로 작은 공 형태의 센서를 토네이도에 태워서 올려 보냈던 장면이 생각납니다. 실제로 센서를 통해서 얻어지는 무수한 데이터들 그리고 그 데이터들의 관계와 토네이도별 데이타를 히스토리컬하게 분석한다면 토네이도의 생성과 발전 그리고 더 근원적으로는 피해를 막을 수 있는 방안이 나오지 않을까요? 토네이도연구자들에게 빅데이터는 정말 중요한 수단이자 방향이 아닐까 합니다. 지금은 그때보다 토네이도에 대한 연구가 더 발전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         영화 속의 빅데이터 : 트위스터 (1996)

영화링크 : http://goo.gl/Bh57S



 

 

 

·         VMware vShere 5를 어느 스토리지가 잘 지원하나 ?

최근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벤더들을 보면어느 벤더의 제품이나 솔루션이 좋은가?”라는 기준이 얼마나 VMware 지원하느냐 VMware 기능과 얼마나 통합되어 있느냐가 벤더 제품의 우열을 가리는 중요한 잣대가 되었습니다. 마치 TV속에서 누가 개그맨 유재석과 친하냐가 영향력 있는 것처럼 말이죠. VMware 얼마나 ~~ 하였는지를 기준으로 위키본에서 주요 스토리지 벤더들의 기능들을 쫘악~~ 분석해서 리포트를 만들었습니다. 누가 1등이 되었을까요 ?

 



한글 블로그 링크(블로터-상감청자) : http://goo.gl/q6CGM

위키본 영문 리포트 링크 : http://goo.gl/I6QLo

 

 

 

 

l  Best of VMworld 2012 awards

VMworld가 끝나고 새로운 소식들이 몇가지 있었지만 제가 관심있는 것중에 하나는 VMware에서 선정하는 Award 입니다. 이번에도 어김없이 몇몇 솔루션 회사들이 AWARD를 받았습니다. 재미있는 것중에 하나는 얼마전 VMware가 인수한 다이나믹옵스가 퍼블릭 그리고 하이브리드 컴퓨팅 기술쪽 상을 받았네요 그리고 가상화 관리쪽은 Hotlink Hybrid Express가 받았고 프라이빗 클라우드 쪽은 Piston Enterprise Openstack, V1이 받았습니다. VMware가 향후 클라우드를 확장하는데 있어서 없어서는 안될 다이나믹옵스 그리고 OPENSTACK 참여까지 VMware의 고심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나중에 기회가 되면 각 회사의 기술을 살펴보겠습니다.

기사링크 : http://goo.gl/sBHZZ

 

 

 

l  2분기에도 x86이 유닉스 압도…국내 서버 시장 ‘지각변동’

가상화 클라우드의 순풍때문일까요 ? x86시장이 계속 커지고 있습니다. 더불어 유닉스와의 비중에서도 x86이 매출액으로 51% 유닉스서버는 46.3%입니다. HP가 과반에 조금 부족한 47.8% 1등 델이 20.5% 2등을 차지 했네요. 과연 3분기도 x86의 강세가 지속될지 관심입니다.

기사링크 디데일리(백지영기자) : http://goo.gl/lvPtM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게을러서 이제서야 블로그에 올립니다. 몇개는 벌써 지나가 버린 이야기가 되었네요...


 

l  [취재파일] 삼성 갤럭시S는 성공한 "베끼기 도박"이었나 ①

삼성이 둥근 모서리를 베낀것이면 그럼 깻잎 통조림 디자인을 애플이 베낀 것 아니냐 등… 애플과 해당 배심원들에 대한 조롱과 또 향후 파장에 대해서 여러 글들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저도 단순한 뉴스만 보다가 오래간만에 재미있고 심도 깊은 뉴스를 보니 너무 재미있게 있었습니다. 글을 읽고 나서 느낀 것은 과연 앞으로 어떤 모습을 애플이 아이폰5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것인가 그리고 삼성은 또 어떤 기술과 제품으로 시장에 어필을 할것인가 하는 기대감이 더 커지게 되었습니다.

본문 중에서… “미국에서도 매체에 따라, 말하는 사람에 따라 다양한 의견이 나오고 있습니다. 기자 경력 가운데 7년 가까이를 IT와 직간접으로 관련된 업무를 했던 사람으로서, 그리고 개인적으로 10여종의 애플/ 삼성 기기들을 쓰는 사용자로서, 이번 사안을 보며 든 생각을 정리해 보고자 합니다.

SBS 취재파일 링크 :

http://goo.gl/cqmjg - [취재파일] 삼성 갤럭시S는 성공한 "베끼기 도박"이었나 ①

http://goo.gl/UNGRX - [취재파일] 삼성 갤럭시S는 성공한 '베끼기 도박'이었나 ②

 


 

 

 

l  웹툰 SSL이란 무엇인가 ?

해킹이니 정보유출이니 많이 않좋은 소식이 가득합니다. 어디서부터 손을 써야할지 대책이 않서는 경우가 많은데요 기본적으로 브라우저에 담겨 있고 많은 해외 사이트들이 쓰고있는 SSL에 대해서 한번 살펴 보면서 보안에 대해서 다시 찬찬히 알아 봤으면 합니다. 간단하게 만화로 되어 있으니 쉽게 이해하실수 있습니다.

미믹스의 작은 이야기 링크 : http://goo.gl/blcFP

 


 

 

 

 

l  Windows 2012 서버 발표

올 하반기 가장 큰 출시중에 하나라면 WIN8 이지만 Windows 2012서버도 나름 큰 부분이겠죠? 특히 Hyper-V 와 시스템센터로 대표되는 MS의 클라우드 전략은 작년부터 하도 이야기가 많아서 이미 많이들 알고 계시겠지만 이제서야 제대로 된 출시가 눈앞입니다. MS의 클라우드 경험과 전략을 고스란히 이번 제품에 담았다고 하는데 한번 경험해 보시죠.

Windows 2012 신제품 발표회 신청 : http://goo.gl/6e4U6

 



 

 

l  EMC VFCache가 업데이트

성능에 대한 욕구를 끝이 없나 봅니다. 용량은 스토리지로 가능하지만 성능에 대한 끝없는 향상은 이제 서버쪽에 Flash Memory 를 통해 성능을 올리는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고 있습니다. 더불어 Server Flash 메모리, 스토리지의 SSD, SAS, SATA를 엮어서 가상의 Tiered스토리지도 구성이 가능하고 VMotion과 다양한 HA구성까지 가능하도록 발전하고 있습니다. 재미있는것은 이러한 발전이 서버업체를 통해서 이끌어져 가는게 아니라 스토리지 전문업체를 통해서 발전해 나가고 있다는 것이 참 재미있는 현상입니다.

주요 업데이트

-       700GB 용량

-       VMAX와 매니지먼트 연동(VNX 2013년예정)

-       VMotion지원 및  다양한 HA지원

-       중복제거기능 지원

기사링크(영문)http://goo.gl/HVJ9m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       KT “굿바이 유닉스…웰컴 x86서버”

최근 들어 x86의 기세가 무섭습니다. 물론 수량 면에서는 이미 x86 UNIX를 앞서고 있었지만 제일 중요한 회사의 메인 시스템이나 DB쪽에는 많이 못 들어가고 있는 현실입니다만 KT, KRX 등이 그 동안의 유닉스 중심의 인프라에서 x86으로 바꾸고 있다는 사실은 매우 고무적인 일입니다. 유연한 IT구성을 기반으로 비즈니스 요구에 충실하게 되는 것… 이것이 진정한 IT의 모습이 아닌가 합니다.

기사링크 : http://goo.gl/kbjKI


 

·       클라우드 플랫폼 비교: 클라우드스택, 유칼립투스, v클라우드 디렉터, 오픈스택

클라우드 플랫폼을 아주 시원하게 비교해준 기사가 있어서 링크합니다. 플랫폼 하나씩만 제대로 공부해도 엄청난 시간이 소요되는 일인데 아주 쉽게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해놓았습니다. MS의 시스템센터가 빠진 것이 조금은 아쉽지만 곧 제대로 된 비교가 속속 올라오지 않을까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각 벤더들의 기술력이나 지원체계를 생각 하다면 아마도 클라우드스택(시트릭스), vCloud Director(VMware), 시스템센터(MS) 로 구축하는 것이 당분간 현실적인 방안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좀더 발전될 레드햇 오픈스택을 기대해 봅니다.

기사링크 : http://goo.gl/Ika8E



 

 

·       채널잇수다 – IT의 나꼼수!!

정치에 나꼼수가 있다면 IT에는 채널잇수다가 있습니다. 정확히는 “채널IT수다” 그냥 읽으면 채널잇수다가 되네요. 한주간 있었던 다양한 IT소식을 여러 전문가들이 모여서 이야기를 나눕니다. 나름 IT에 관심이 많고 전문가라고 생각되면 한번 보세요… 매주 수요일 오후 4:30분에 생방송이 있으니 언제든지 소셜미디어를 통해서 참여 할수도 있고 또 녹화보기도 가능합니다.

바로가기 : http://goo.gl/4FEPB



 

 

 

·        런던올림픽 마라톤 우승자 상금이 얼마일까요 ?

Stephen Kiprotich라고 런던올림픽에서 케냐선수 두명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한 우간다 마라톤 선수 입니다. 1972년에 금메달 이후로 우간다의 첫 금메달인데요 우간다로 귀국하자 마자 대통령이 2백만 우간다 실링(우리돈으로 약 91백만원 정도)과 침실3개짜리 집을 하사 받았습니다. 특히나 두명의 케냐선수를 제치고 우승을 했으니 완전 국민영웅이 되었습니다. 제가 우간다를 다녀와서 그런지 정말 기쁜 런던올림픽의 마지막 이었습니다. 다들 열심히 뛰셔서 대박 나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동안 무덥던 날씨가 한풀 꺾이고 조금은 시원해 졌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시원한 것만 찾게 되는데 그 중에 제일은 냉면이죠... 냉면 매니아가 뽑은 TOP10 냉면으로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 30년 냉면 마니아가 뽑은 서울 냉면집 TOP 10

블로그 링크 : http://goo.gl/I2Jfd

더울 땐 냉면이 최고죠... 냉면 마니아가 추천한 TOP10냉면집~~!! 오늘 점심은 무조건 냉면 입니다..!! 그런데 주변에 유명한 곳이 없군요... 혹 사무실근처에 TOP10 내명면집이 있다면 직접 드시고 알려주세요~~ ^^;

 

 

<사진출처 : http://www.flickr.com/photos/10559879@N00/4194989062/ @avlxyz>

 

  • '클라우드를 위한' 어플라이언스 시장 경쟁 '스타트'

뉴스 링크 : http://goo.gl/VvEVu (아이뉴스24)

각 벤더들의 가상화 클라우드 어플라이언스들이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플렉스POD, vStart, VSPEX 등등이 주인공입니다. 그렇다면 기존의 제품들과 그냥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가상화솔루션, 매니지먼트 솔루션을 각각 구입해서 구성하는 것과는 어떤 차이가 있을까요 ? 첫째는 비용과 둘째는 성능입니다. 첫번째로 말씀드리고 싶은것은 구입비용이 아닙니다. 벤더들이 제공하는 하드웨어와 솔루션을 각각 구입해서 자가 설치를 하거나 시간은 얼마나 소요가 될까요 ? 장비를 구입해서 기다리고 설치하고 최적화 하는 시간을 비용으로 계산한다면 아마도 상당한 것입니다. 미국이라면 아마도 전체 비용이 후덜덜 하게 나오겠죠 ? 두번째는 성능입니다. 첫번째에서 Try and Error로 계속해서 성능을 최적화 한다지만 사전에 미리 최적화된 어플라이언스 보다는 성능이 낮을것입니다. 때문에 DB회사이던 NAS회사이던 어플라이언스를 지속적으로 발표하는 이유는 자사의 하드웨어에 성능을 최적화 했다는 것이 하나의 큰 특징입니다. 비용을 절감하고 성능을 최적화 할 수 있는 방안이자 하드웨어 벤더들로서는 자사의 솔루션을 타사와 차별화 할 수 있는 방법이 되기 때문에 가상화 어플라이언스 제품들이 계속해서 출시되고 있습니다.

 

 

EMC VSPEX

 

 

  • EMC VSPEX Online 캠페인

VSPEX 마이크로사이트 : http://goo.gl/0hRzb

EMC VSPEX출시와 더불어 온라인 캠페인을 오늘 8 13일부터 파트너와 한달간 진행 합니다. 이테크/인텍엔컴퍼니/코오롱과 함께 ETNEWS/ZDNET/ITWORLD에 온라인 배너가 게재되며 EDM그리고 작은 이벤트도 준비했으니 위의 링크를 통해서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에 또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 IT 인프라 세대교체 ‘성큼  <2012 상반기 소비리포트>

뉴스링크 : http://goo.gl/f6iEj

2012 상반기 서버/스토리지 시장에 대한 간략한 리뷰기사 입니다. 기사를 더욱 짧게 써드리면...

1. x86 - 전반적으로 IT가 불황인데 x86은 활황입니다. KRX 프로젝트를 선두로 Unix to Linux x86으로의 이전이 가속화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2. HP가 여전히 1위 이나 점유율이 36.2%로 기존에 50%대 점유율에서 많이 내려갔습니다. 판매량은 그대로 인데 점유율이 줄었다고 하니 그만큼 다른 회사들이 많이 팔았다는 반증입니다.

3. IBM KT WARP프로젝트 때문에 블레이드를 왕창 팔면서 2등을 차지했습니다.

4. 스토리지는 EMC가 시장지배력이 강화되는 분위기에 VNX가 효자 노릇을 합니다.

 

 

  • 시장을 선도하려면 '고객에게 묻지마라'

보고서 링크 : http://goo.gl/KsJSn

LG 경제 연구원에서 나온 리포트 입니다. 고객의 니즈를 알아야 하는데 중요한 것은 고객도 알지 못하는 니즈를 찾아야 시장을 선도할 수 있다는 이야기 입니다. 늘 나오는 스티브잡스 이야기가 마지막을 장식 하는 군요... 뭐든지 그렇지만 가장 기본이 언제나 늘 어렵습니다.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       가상화에 있어서 스토리지 I/O가 점점 더 중요해 진다

가상화를 고민하는 경우 결국에는 I/O를 어떻게 원할히 배분 내지는 성능을 낼수 있도록 스토리지쪽 설계를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한 이슈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HP에서는 심지어 서버는 그래도 두고 스토리지만 바꾸어도 기존의 용량에 2배의 VM을 탑재 할수 있다는 이야기를 하기도 합니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20618102709

 

왜 가상화를 하는데 있어서 I/O가 중요한 변수로 작용하는 것일까요 ? 그럴 수 밖에 없는 것이 저희동네 근처에 있는 제2잠실 롯데 월드를 보면 이해가 딱 됩니다.

 



 

사진과 같이 제2롯데 월드를 승인 받고 짓는데 있어서 가장 큰 이슈 중에 하나가 교통 문제였습니다. 지금도 기존의 롯데월드때문에 상습정체로 송파구청에 롯데월드가 내게 될 교통세가 480억에 이릅니다. 고층을 올리게 되면 토지 이용율이 대폭 향상이 되지만 유동인구가 많아져서 주변에 교통체증이 발생하듯이 서버 가상화도 서버를 가상화해서 통합을 하게 되면 단일 서버당 활용율을 올라가지만 I/O는 줄지않고 대폭 늘게 되어 스토리지쪽 구성을 잘못했다가는 큰 문제가 발생하게 됩니다.

 

때문에 기존의 SAN스토리지와는 별도로 가상화에 특화된 중형급 스토리지가 각 벤더만다 새롭게 많이 나오는 이유도 이와같은 이유 때문이죠. 어떻게 보면 서버 가상화에 대한 고민은 맨 하단인 스토리지부터 해야할지도 모릅니다.

 

·       2012 6월 가트너 x86 서버 가상화 매직쿼드런트

가트너라는 리서치 회사에서 최근 하이퍼바이져 매직 쿼드런트 자료를 내놓았습니다. 아쉽게도 작년 보다 젠서버가 좀더 아래로 쳐졌는데요 이는 각회사들이 제품 출시 시점과 맞물려 좀 하강했습니다. MS Hyper-V는 곧 나올 WIN8에 시스템센터에 맞추어 상승을 했고 젠서버는 하락했으나 아마도 9월후반에 나올 젠서버 새 버전에 발표가 되면 다시 상승을 하지 않을까 합니다. 3 업체의 하이퍼바이져에 대한 개략적인 이야기들이 있으니 영어공부 하실 겸 한번 읽어 보시기 바랍니다.

리포트 원본 : http://goo.gl/eLTs9

 



 

 

·       오프라인 서점에서 책을 할인 받아 사는 방법!!

오래 간만에 아이들과 책방에 들렀는데 책은 사야겠고 제값 주고 사자니 아깝고 그렇다고 나중에 사기도 그렇고 한다면 대형서점에서 나온 앱을 이용하면 서점 현장에서 할인을 받아 책을 구매 할 수 있습니다. 온라인 서점으로 빼앗기는 서점들이 내놓은 새로운 방법인데요 혹 주변에 대형 서점이 있다면 앞으로는 서점에서 책을 보시고 맘에 드시면 바로 할인 받아 구매하세요

관련 추가 내용 : http://goo.gl/t5Mxw

반디앤루니스 북셀프 : http://goo.gl/eIxBa

교보 바로드림 : http://goo.gl/XkI5s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계속 찜통 더위인데 작년에 경험했던 블랙아웃 때문에 정부와 시에서는 건물에 대한 온도 규제를 강화하고 기업들 역시 노타이나 전력감소를 위한 다양한 규제가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심지어 쿨비즈라고 대외 서비스 업무를 빼고는 반바지 반팔을 입어도 되는 복장을 권고 하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어느 정도 가시적인 성과가 있을지는 잘모르는것 같습니다. 에너지 절감의 첫번째 가시적인 실행은 가상화를 통한 물리적 서버감소, 에너지 효율성 증대, 상면비용, 냉방비용 절감 등이 현실적으로 빠른 방법인데 자꾸 헛다리 짚는 거 같아서 아쉽습니다. 좀더 심도 깊은 검토를 통해서 명확한 효과를 검증하고 기업들이 서둘러 가상화를 도입하는 것이 현재의 에너지난을 해결하는 첫 번째가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l  시원한 폭포 하면 역시 이곳!! – 전남 순천군 강천사

서울 근교의 구곡폭포도 좋지만 수량이나 시원함에 있어서는 전남 순창군의 강천사가 최고 입니다. 30m 위에서 떨어지는 폭포수 소리를 그늘에서 듣고 있자면 더위는 싹 잊게 되죠. 여름휴가를 여수, 담양 쪽으로 가신다면 하루 시간을 내셔서 강천사 폭포 밑에 돗자리를 까시고 시원을 수박을 하나 드시면 올 여름 최고의 휴가가 되지 않을까 합니다.

 

위치(다음 지도) : http://dmaps.kr/asbt

 





<강천사 폭포의 시원한 폭포수직접 찍었습니다 ^^>

 

 

 

l  젠서버 알아봅시다(3) - HA를 구성할때에 고려해야 할 사항들

HA 좋은 줄을 알겠는데 어떻게 구성을 해야 하는지 또는 구성시 고려사항이 뭔지 문의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몇 가지만 쉽게 말씀 드리면 일단 POOL로 묶은 서버들내에서 HA가 작동가능 하기 때문에 적은 수의 호스트보다는 호스트 수가 많을수록 HA가 원할히 작동됩니다. 또한 HA가 작동될 때 VM에 이관되는 Target서버들의 평상시 Utilization을 고려해야 합니다. 서버가 바쁜데 다른 쪽에서 넘어오는 VM을 받을 여력이 없겠죠 ? 단순 서버의 용량뿐만 아니라 SAN으로 묶여 있는 경우는 스토리지 성능이 절대적으로 받침이 되어야 합니다. 모든 IO는 공유스토리지에서 발생하기 때문이면 서버들을 묶고 있는 네트워크도 받침이 되어야 원할 한 서비스가 됩니다. 가능하면 1대정도의 서버를 여유분으로 준비해 놓으신다면 최고의 구성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또한 HA를 활성화 해야 할 경우 일반 가상서버 풀과는 다르게 제약사항도 생기게 됩니다. 좋은 기능이지만 좋은 기능을 쓰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가 고려되어야 한다는 거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그 외 고려사항이 있다면 메일로 알려주십시오 시원한 커피 쏩니다… ^^

 

 

 

l  시트릭스 솔루션 세미나

지난 612일에 시트릭스 솔루션 세미나가 양재동 L타워에서 있었습니다. 너무 많은 분들이 신청하고 오셔서 그 열기가 대단했습니다. 그 중에서도 젠서버 관련해서 조선경부장님이 발표해 주셨는데요 아래 사진과 함께 발표자료를 링크로 보내드립니다.

발표자료 : https://files.ucloud.com/pf/D619361_6953600_816720 - 클라우드 환경에 검증된 하이퍼바이져



 

 

l  아웃룩 이메일 예약 발송기능

아웃룩에서 메일을 보내야 하기는 하는데 나중에 보내고 싶다면? 가능하지 않을 것 같은 기능이 가능합니다. 아래 블로그를 보시면 그림과 함께 쉽게 예약메일을 보내실 수가 있습니다. 메일작성 창에서 옵션 à 배달지연을 선택 하시면 쉽게 예약메일 발송이 가능합니다.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kaonigovt&logNo=140120251042

 



<바쁘신분은 이 그림하나면 쉽게 이해되실 겁니다>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