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의 단계를 요약해 보면...

1) GPS Track Maker(GTM)을 이용하여 GPS 트랙로그를 gpx포맷으로 저장한다
2) GPSbabel을 이용하여 gpx로 저장된 트랙로그를 NMEA0813형태로 변환한다 입니다.

이제 사진 맵 매칭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사진에 좌료를 넣어 보겠습니다.

소니의 프로그램을 구할수가 없어서 Location PLUS를 이용하였습니다. 사실 맵매칭프로그램은 아래와 같이 많으나 쉽고 한글로 된게 있어서 Location PLUS로 정했습니다.




프로그램을 실행한 화면 입니다. 아주 간단하고 쉽습니다.




좌표를 입력한 사진들을 불러 옵니다.



"GPS기록 가져오기"에서 트랙로그를 불러 옵니다. 전용기기가 없기때문에 우리는 여기서 "GPS기록관리"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로그추가하기"를 선택합니다. 트랙로그를 추가한다는 이야기겠죠 ?




저장한 "20080501_Jeonju_Caching.log"화일을 불러 드립니다.




불러들이면 사진의 우측에 사진마다 좌표가 나옴을 알수 있습니다. 원리는 사직은 찍은 때의 시간과 GPS Track의 시간이 일치되는 곳의 좌표를 읽어서 사진에 넣는것입니다. 따라서 항상 여행과 캐싱전에 GPS시간과 사진의 시간을 일치 시킵니다. 그럼 매번 맞추어야 하는가 ? 몇분정도의 차이는 문제가 없으나 표준시간대가 틀리거나 둘중 하나의 기계이상으로 시간이 많이 틀릴경우에는 좌표가 심하게 틀릴수 있으니 한두번은 맞추시는게 좋습니다. 않맞더라도 보정기능이 있으니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원본에 저장했다가 문제가 생길수 있으니 항상 복사본 생성을 생활화 하세요... 무엇을 하던 컴만질때의 기본입니다. 여기서는 복사본 생성을 한다고 해야 KML생성 버튼이 활성화 됩니다.



저장할 장소를 선택합니니다.



구글에서 트랙과 함께 보기 위해서 KML을 생성하고 생성시 화일이름도 넣어줍니다.



사진과 함께 구굴어스용 KML화일이 생성된것을 보실수 있습니다.



구글어스가 있는경우 KML화일을 더블클릭해보면 트랙과 함께 사진이 구굴어스에 올라옵니다.




사진을 클릭해 보면 찍을 사진을 구글어스에서도 확인이 가능합니다. 여러곳에 흩어져 있는 사진을 클릭해 보면 어디서 무엇을 찍었는지 금새 알아 볼수 있습니다.




트랙이 약간 희미하게 나왔는데요... 이때는 오른쪽의 화일제목을 선택한후 오른쪽 마우스를 눌러서 트랙로그의 굵기와 색을 바꿀수 있습니다.




좀더 진하게 하고 굵기도 두껍게 하였습니다.




전주에서 어떻게 돌아 다녔는지 그리고 거기서 무엇을 찍었는지 쉽게 알수 있겠죠 ?




빨래터에서 찍은 사진임을 구글어스에서 위치와 함께 금방 알수 있습니다.




사진이 안나올 경우는 사진의 경로를 잘 살펴봐 주세요... KML자체가 사진을 담고 있는 것이 아니라 사진의 폴더위치값만 가지고 구글어스에 전달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KML화일의 위치를 바꾸거나 사진을 삭제하거나 사진을 다른 폴더로 옮기는 경우 구글어스에서 사진이 나오지 않을수 있습니다.




EXIF에 좌표정보 입력한 사진의 경우 일반 프로그램에서 확인이 불가능 합니다. 따라서 별도의 프로그램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가장대표적인 구글의
Picasa의 경우 좌표를 가지고 있는 사진의 경우 오른쪽 아래에 작은 나침반 같은 표식이 생깁니다. Picasa의 경우 사진관리, 웹업로딩, 키워드검색등이 가능하니 사진정리가 필요하신분은 한번 사용해 보세요..

작성을 하고 나니 프로그램 사용방법을 간단하게 제작사에서 올렸네요...
http://www.locationplus.net/product_pctool_cuub.html

추가로 새로운 버젼의 프로그램이 나왔는데요 차이점은 KML로 저장을 할때 처음부터 색상과 굵기를 지정해 줄수 있습니다.

사진에 좌표를 넣는것과 구글어스에 사진을 올리는 방법까지 알아 봤습니다. 아마도 사진 그 이상의 가치를 더할수 있을거 같구요 특히나 지오캐싱을 하면서 여러곳의 사진을 찍는 경우 여행을 하면서 사진을 정리할때 무척이나 도움이 될거 같습니다.

이상으로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즐거운 Geocaching 되시기를 바랍니다. 혹 어렵거나 이해 안되시는 분은 연락주세요...




참고자료 :

Picasa : http://www.picasa.google.com/
Picasa 활용예 : http://blog.naver.com/akula21?Redirect=Log&logNo=40018024174

Location PLUS 1.1.15
회사홈페이지 : http://www.cuub.co.kr/
다운받기 : http://www.cuub.co.kr/board_official3.html?tbl_name=cuub_co_kr&bbs_name=board_official3&func_name=view&idx=478&pageno=1&scrt=
Location PLUS A1소개 : http://www.cuub.co.kr/user_new4.html

맵매칭 프로그램들 ...
* Location Stamper : http://wwmx.org/Download.aspx
사용방법 : http://sscslee.tistory.com/174 
http://www.antexplorer.net/64
* Oziphoto : http://www.oziphototool.com/index.html
사용방법 : http://www.mygps.co.kr/text/data/oziphoto_kor.pdf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오캐싱또는 여행중에 사진을 많이 찍는데 나중에 보면 어디서 찍었는지 도저히 생각이 안날때가 많습니다. 몇몇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사진에 있는 Exit정보를 이용해서 그안에 GPS좌표를 입력하면 어디서 찍었는지 알수도 있고 구글어스에 올려서 찍은곳의 위성사진도 볼수가 있습니다.


준비물 :

1. 디지탈 사진 -  당근 있어야 겠죠

2. GPS - 지오캐싱에 쓰는 GPS입니다. 기종상관 없습니다.

3. GTM - GPS Track Maker입니다. GPS트랩변화, 저장 관리 프로그램

4. GPSBabel - 좌표변환프로그램

5. 사진 맵매칭프로그램 - 가장 중요한것이죠...

6. Picasa - 사진관리 및 구글어스와 연동 프로그램 (옵션)

7. Google Earth - 지도 프로그램





위와 같이 사진이 많은 경우 어디서 찍었는지를 쉽게 알수 없습니다.




전편에서 말씀드린데로 시중에 위와같이 이쁜 녀석도 있습니다. 귀차니즘과 금전적인 압박이 없으신 분은 구매하시는 편이 좋습니다.

사진에 좌표를 원리와 함께 구글어스도 유용하게 쓸수 있으니 하나씩 봐주세요...




디지탈 사진에는 여러가지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사진, 조리개값, 셔터속도등 다양한 정보가 있습니다. 이것은 EXIF(exchangeable image file format)라고 하는데요... 자세한 설명은 아래의 네이버 사전을 참고해 주세요... ^^;

http://terms.naver.com/item.nhn?dirId=208&docid=1757
위의 사진은 EXIF정보를 가지고 있지만 좌표 정보는 없습니다.




결론적으로 여러가지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사진의 EXIF정보에 촬영장소의 좌표를 넣은 모습니다. 이것을 이용하여 구글어스와 연동시키거나 사진을 좌표순서대로 배열이 가능합니다. 여기 까지가 원리를 설명드렸구요... 본격적으로 GPS와 연동해 보겠습니다.




GPS를 사진을 찍을때도 계속 켜놓고 나중에 GPS TrackMaker(이하 GTM)에서 Track을 읽어 옵니다. 필요없는 트랙은 짤라 버리고 필요한 부분만 저장을 하시면 좋습니다.




전주캐싱트랙입니다. 저장파일형식은 *.gpx으로 저장합니다. 다른 형식으로 해도 가능하나 제일 많이 쓰이는 포맷중에 하나가 GPX라서 저는 *.gpx으로 저장을 하겠습니다.




트랙을 저장할수 있는 다양한 형식이 있는데 어떤 프로그램은 지원하는 형식에 한계가 있는 것들이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진에 좌표를 입력하는 프로그램은 NMEA0813 포맷을 지원하는데 아쉽게도 위와같이 GTM은 지원을 하지 않아서 GPSBabel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서 gtm형식을 NMEA형식으로 바꾸는 것입니다.




GPSbabel Software입니다. 무료이고 정말 많은 포맷을 지원합니다. 다운로드는 아래의 링크에서 받으시기 바랍니다.
http://downloads.sourceforge.net/gpsbabel/gpsbabel-1.3.3.zip?modtime=1172430737&big_mirror=0&filesize=960875





압축을 임의에 폴더에 풀고 위의 화일을 실행합니다.




프로그램은 단순하고 사용이 쉽습니다. 크게 두부분나누어져 있는데요 원하는 소스화일을 형태와 화일을 입력하고 출력포맷과 출력화일을 정한다음 "let's go"를 클릭하면 됩니다. 저는 위에서 저장한 GPX형태의 화일포맷을 선택하고 같은 화일이름으로 NMEA0813형태의 화일이 출력되도록 했습니다. 출력되는 화일의 확장자는 log로 정해야 합니다. 그래야 나중에 프로그램에서 읽기가 가능합니다.




"let's go"를 클릭하면 위와같이 변환이 잘되었다는 메시지가 떠오릅니다.




20080501_Jeonju_caching.log 화일이 생성된것을 볼수 있습니다.

이제 준비단계는 다 되었구요... 본격적으로 내용은 곧 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트랙로그를 대충 쌓아 놓았는데 트랙을 이 프로그램을 통해서 정리하면 좋겠네요...

자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http://sangogi.com/2656394


Posted by ugandajo
TAG GPS, log, MTB, track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상오기™ 2008.02.15 0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로그만 많이 남겨뒀다가 얼마전에야 정리를 다 끝냈습니다.
    블로그엔 아직 포스팅 전이지만요 ^^
    저는 주로 자전거 라이딩, 여행에 활용하고 있는데 지오캐싱도 한번쯤 해보고 싶은 일입니다만 지방이라 아무래도 쉽게 손대기가 힘든것 같습니다 ^^
    (다 핑계일 뿐이죠 ㅠ.ㅠ)

  2. 상오기 2009.03.01 2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
    네이버맵을 이용한 GPS 로그 공유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관심 있으시면 방문하셔서 로그 공유 부탁 드립니다 ^^
    http://gpson.kr
    감사 합니다 ^^



지난주 워커힐 Cache에서 조금한 물고기를 찾았습니다.




찾아보니 물고리 모양의 Track 아이템 Geofish 라고 합니다




사이트는 http://www.geofish.net/

아마도 공식사이트가 아닌 다른곳에서 만든 아이템인거 같습니다.

생긴모양은 조금한 물고기 모양이구요...

10개에 25USD로 싸지는 않네요... 사이트에서 번호만 넣으면 쉽게 tracking을 할 수 있습니다.

장점이라면 크기가 작아서 micro cache에도 쪽 들어 갑니다.

공식 travel bug가 아닌것이 재미 있네요...


<사이트 모습>


<찾은 물고기의 history>


Posted by ugandaj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ojay 2010.08.04 0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오캐싱하시는 분들이 한국에 얼마나 있는지 궁금해서 구글을 하다가 님의 웹사이트를 방문했습니다. 그리고 우연히 이 지오피시를 추적해보니 (님께서 히스토리 창에 번호를 지우지 않고 남기셨더군요.. ^^) 지금은 다시 미국땅 오하이오로 돌아왔더군요. 9000마일을 여행한 그 지오피시가 지금은 어찌되었는 지 궁금하네요..

    • ugandajo 2010.08.11 0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2008년 4월까지만 기록이 있고 그이후에는 기록이 없네요... 아마도 사라진거 같습니다. 아쉬움이 있지만 그것이 인생이지요... ^^; 지오캐싱에 관심이 많으시니 나중에 이벤트 캐싱때 한번 뵈었으면 좋겠네요...

  2. dojay 2010.08.11 0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득 이 지오피시가 제 인생같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서른넘어 무작정 미국건너와서 발버둥치다보니 벌써 10년이 지났거든요. 한국 친구들과 연락도 제대로 못하고 지낸지 오래라 아마도 한국 친구들에게 저는 미국으로 건너가 실종(?)이 되어버린 이 지오피시같이 보일 지 모르겠네요.. 저는 지오캐싱에 아주 초보자이긴 하지만 언젠가 한국의 캐싱 모임에 참석할 기회가 있었으면 하는 바램을 갖게 되는 군요.

    • ugandajo 2010.08.11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멀리서 열심히 일하고 계셨군요... 어렵고 힘드시겠지만 재미있게 즐기시고 기회된다면 기쁜 마음으로 뵈었으면 합니다.